> 스마트자료 > 이슈&트랜드

이슈&트랜드 - 강사 구직, 구인 관련 최신 이슈와 알짜정보를 한 곳에!

검색

'먼저 배운다고 능사는 아니다?’ 심화학습 선행보다 효과 높아↑ 날짜 : 2015-02-06 오전 9:34:44

먼저 배운다고 능사는 아니다?’ 심화학습 선행보다 효과 높아↑

사교육 해야 한다면 선행 보다 심화학습으로

사교육 열풍’, 예체능 과목도 예외는 아니다

 

- 가장 많이 하는 건 선행 학습’, 가장 도움 되는 건 심화학습

- 예체능 사교육비, 국어, 사회. 과학보다높아↑

 

사교육 경험자 10명 중 7명이 입시대비에 도움이 됐다는 의사를 밝혀 사교육 열풍이좀처럼 사그라지기 힘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강사전문 취업포털강사닷컴(대표 최인녕 www.gangsa.com)이 전 연령층남녀 1,845명을 대상으로 사교육 효과설문을 시행한 결과, ‘어느 정도 도움됐다’(51.9%)상당히 도움됐다’(22%)가각각 1, 2위를 차지해 총 74%가 사교육 덕택을 본 것으로조사됐다.

 

이어 보통이다’(16%), ‘별로 도움이 안됐다’(7.4%) ‘전혀 도움이 안됐다’(2.8%) 순으로 응답을 보여 사교육 효과에 부정적인 응답자는 10%에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사교육 기승을 억제하기 위한 정부 정책이 마련되더라도 사교육이 가진 효과로 인해지금의 사회적 분위기가 쉽사리 가라앉기 힘들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볼 수 있다.

 

가장 선호하는 사교육 형태로는 역시나 꾸준히 논란거리가 되고 있는 선행 학습’(51.4%)이 꼽혔고,‘심화 학습’(28.6%), ‘복습 위주’(20%)가뒤를 이었다.

 

그렇다면 이처럼 과반수의 선호를 받는 선행학습’, 그만큼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일까?

 

조사 결과 선행 학습이 어느 정도 도움이 되는 것은 사실이지만 눈에 띄는 효과는 오히려심화 학습에서 두드러졌다.

 

선행 학습 위주사교육을 받아 본 응답자 중 19.4%상당히 도움됐다는 의견을 밝힌 데 비해, ‘심화 학습 위주경험자의 경우 32.1%가 큰 효과를 봤다고 응답했기 때문이다. 같은 답변을 보인복습 위주의 사교육 경험자는 15%로 가장 적었다.

 

한편, 사교육이 가장 필요한 과목으로는영어’(38.4%)수학’(38.1%)이 양대 산맥으로 꼽혀 전체 응답의 3분의2를 차지, 예상대로 타 과목 대비 압도적인 수요를 자랑했다.

 

다음으로 예체능의 경우 13.1%의 응답을 얻어 주요 과목인 국어’(3.1%), ‘과학’(1.5%),‘사회’(1.3%)의 합보다 높은 수치를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이제는 예체능을 단순히 스트레스 해소와 감수성 충전에 도움되는 과목이라기보다 성적향상을 위해 극복해야 할 과제로 여기는 경향이 있음을 알 수 있는 대목이다.

 

실제로 지난해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3 사교육비실태 조사에 따르면 국어, 수학 사교육비는 줄어든 반면예체능 교육비는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번 설문 결과를 통해 이러한 추세가 계속 이어질 수 있음이 재차 확인됐다.

 

*이미지 첨부

 

목록